이천소방서, 제2회 경기도 로프구조 경연대회 1위 쾌거
이천소방서, 제2회 경기도 로프구조 경연대회 1위 쾌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소방서(서장 고문수)는 지난 24일 경기 북부소방재난본부가 주최하고 북부특수대응단이 주관하는 제2회 경기도 로프매듭(Rope Rescue) 경연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양주시 소재의 가래비 빙벽장에서 개최됐으며 최근 타워크레인 및 고층빌딩 사고, 산악사고 등 급변하는 구조 환경 속에서 각 소방서별로 적용하는 다양한 로프구조기술 중 우수한 구조기술을 선정, 활용하기 위해 열렸다.

대회에는 도내 5개 소방관서 소속 구조대원 25명이 참가했으며 경연은 4명씩 1개조를 구성해 기본미션인 계곡구조를 포함해 사선구조, 수직구조 중 1종목을 추첨해 기술을 시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천119구조대는 지난해 6월 구조대 자체 계획 수립 후 용접 등 시공까지 도맡아 순수 대원들의 노력으로 4개월 여만에 경기도 내 유일한 자체제작 다목적 훈련탑에서 지휘자인 배상준 소방위을 포함한 정희수 소방위, 정경수 소방장, 송진호 소방사, 최희도 소방사 등 4명의 대원들은 훈련했으며 또한 설봉공원 인공암벽장 등에서 훈련으로 구슬땀을 흘린 결과 이번 대회에 1위의 영광을 차지했다.

대회 지휘자인 배상준 소방위는 “경기도 내 유일한 훈련탑을 순수 노력으로 완성해 훈련한 결과 이런 좋은 결과까지 나오게 되어 보람을 느끼며 같이 구슬땀 흘린 대원들에게 이 영광을 돌리고싶다”고 밝혔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