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부대 찾은 '수미네 반찬' 150인분 도시락 대접
군부대 찾은 '수미네 반찬' 150인분 도시락 대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수미네 반찬'이 군부대를 방문한다. tvN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수미네 반찬'이 군부대를 방문한다. tvN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수미네 반찬'이 군부대를 방문한다.

19일 방송되는 tvN '수미네 반찬'에서 김수미는 6.25 전사자들을 찾는 유해발굴작전을 하는 부대 중 하나인 50사단을 찾아 특별히 엄선한 반찬을 제공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수미네 반찬' 역사상 최대 규모인 무려 150인분의 점심 도시락을 단 3시간 안에 준비한다.

역대급 미션을 받은 김수미와 셰프들을 위해 특별한 지원군 걸그룹 에버글로우가 출연, 비타민같이 상큼함을 더해 현장에 활력을 불어넣었다는 후문.

또한 취사병들의 고민을 해결해주기 위해 김수미가 나선다. 반찬 만드는 게 어렵다는 취사병들을 위해 특별한 쿠킹클래스가 오픈됐고, 김수미만의 간단한 레시피로 뚝딱 만들어냄과 동시에 환상적인 맛으로 모두가 감탄했다고 한다.

한편, 유해발굴작전으로 산에서 점심을 먹는 장병들을 위해 준비한 특별한 점심 도시락이 공개된다. 약 550m가 되는 산 정상까지 김수미표 도시락을 직접 배달하기 위해 험난한 산행길에 나선 동민과 에버글로우, 미카엘 셰프에게 특별한 사건이 벌어져 모두들 놀라움을 숨기지 못했다는 전언이다.

'수미네 반찬' 오늘(19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