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폭행이유, 남자친구 이름이 같아서?
효린 폭행이유, 남자친구 이름이 같아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효린의 학교폭력 논란을 다룬 '풍문으로 들었쇼' 중 일부. 채널A
가수 효린의 학교폭력 논란을 다룬 '풍문으로 들었쇼' 중 일부. 채널A

가수 효린의 과거 폭행 이유가 남자친구 이름 때문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3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최근 논란이 된 효린의 학교 폭력 논란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한 누리꾼이 중학교 시절 효린으로부터 3년간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된 사건이었다.

이날 한 연예부 기자는 "피해자가 폭행을 당한 이유가 효린 남자친구 이름과 본인 남자친구 이름이 같기 때문이라고 했다"고 언급했다.

이 기자는 "당시 피해자는 하교길은 효린의 화풀이 대상이 되기 때문에 어떤 날은 교통사고가 나길 바란 적도 있다더라"고 전하기도 했다.

앞서 효린 측은 학교폭력 논란이 커지자 피해자를 직접 만나겠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이후 피해자라 주장하는 누리꾼이 글을 삭제하면서 강경대응 방침을 정했다. 그러다 소속사 측은 피해자와 갈등을 풀고 원만히 합의했다고 입장을 바꿔 사태는 일단락됐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