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1동주민센터 등 리뉴얼 통해 행정타운건립
군포1동주민센터 등 리뉴얼 통해 행정타운건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옛 군포시청사로 사용됐던 군포1동 주민센터와 당동도서관 등을 묶어 리뉴얼(재개발)을 통해 복합문화복지 행정타운 건립을 추진한다.

19일 시에 따르면 군포1동 복합문화복지 행정타운은 리뉴얼을 통해 동사무소, 도서관, 커뮤니티센터, 보건복지시설과 임대주택 등이 공존하는 시민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해 국토교통부 등의 공공건축물 리뉴얼 선도 대상사업 공모에 선정돼 시는 중기지방재정계획에 반영 후 현재 타당성 조사용역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1981년에 지어진 군포1동 주민센터는 1989년 1월 시승격 이전까지는 시흥군 군포읍사무소로 사용되고, 시승격 후에는 군포시청사로 사용되어 오다 산본신도시 조성과 함께 시청이 신도시로 이전하며 현재까지 군포1동(대동) 주민센터로 사용되고 있다. 군포역세권과 원도심의 중심을 형성하고 있지만 주변지역은 주거환경이 열악하고 도시기반시설, 문화 복지시설 등이 상대적으로 낙후해 있을 뿐만 아니라 30여년을 훌쩍 넘기면서 노후된 실정이다.

이에 시는 1동 주민센터, 당동도서관 부지와 사유지 2필지, 도로부지 등을 합필한 3천793㎡에 중기지방재정계획, 도시관리계획 변경 등 행정절차를 거쳐 오는 2023년까지 지하 5층, 지상 15층 규모의 복합문화복지 행정타운을 건립한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 사업이 완료되면 군포역세권을 포함한 원도심에 열악한 주거, 문화,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동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며 “많은 예산과 행정절차가 요구되지만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