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조빈부터 강남, 오세득 이원일 셰프까지 '수미네 반찬' 지원
노라조 조빈부터 강남, 오세득 이원일 셰프까지 '수미네 반찬'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미네 반찬'을 지원하기 위해 노라조 조빈부터 강남과 오세득 이원일 셰프가 나선다. tvN
'수미네 반찬'을 지원하기 위해 노라조 조빈부터 강남과 오세득 이원일 셰프가 나선다. tvN

'수미네 반찬'을 지원하기 위해 노라조 조빈부터 강남과 오세득 이원일 셰프가 나선다.

15일 방송되는 tvN 예능 '수미네 반찬'은 가정의 달 특집 2탄으로 스승의 날 특집이 방송된다.

지난 주 어버이날 특집에서 사연 신청자들을 위해 상다리가 부서지도록 음식을 준비한 김수미는 스승의 날 특집 신청자들을 위해 다시 한번 손맛 가득한 반찬들을 준비한다.

그동안의 노하우를 총동원해 손발을 척척 맞춰 어버이날 특집을 성공적으로 마친 셰프들은 이번에는 시간이 남는다며 여유 만만한 모습을 보였다.

이번 스승의 날 특집에서는 '수미네 반찬' 최초로 신청자들을 위해 그동안 만들었던 셰프들의 요리 중 동영상 조회 수 1위를 기록한 최현석 셰프의 '연어스테이크'부터 각 셰프들의 트레이드마크 요리를 선보인다.

이날 현장에는 100인분이 넘는 메뉴와 스페셜 요리까지 준비하느라 정신이 없는 셰프들을 위해 막강한 지원군이 '수미네 반찬'을 찾아온다.

첫째 날 주방에서 큰 활약을 해준 오세득, 이원일 셰프와 함께 노라조의 조빈, 강남이 스승의 날 특집을 위한 지원군으로 등장해 김수미와 셰프들의 마음을 든든하게 해줬다.

한편 '수미네 반찬'을 방문한 신청자들의 각양각색 사연들이 눈길을 끌전망. 이외에도 어버이날 특집에 이어 무대를 뒤집어 놓을 화려한 게스트들이 등장한다.

특히 노라조는 모두의 흥을 폭발시킬 무대를 선보여식당을 콘서트장으로 만들었다는 후문. 어깨춤을 들썩이게 하는 그들의 무대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에서 식당을 오픈한 스승의 날 특집 '수미네 반찬은 오늘(15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