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개별주택 가격 7.67% 상승
군포시, 개별주택 가격 7.67% 상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는 29일 지역내 개별주택 3천671호의 올해 개별주택가격을 시 홈페이지에 공시하고, 다음달 30일까지 이의신청을 접수한다.

시에 따르면 군포지역 개별주택 전체 가격은 1조 2273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7.67% 상승했다.

지난해 대비 가격변동률은 지역별로 보면 속달동이 9.28%, 당동 8.77%, 산본동 7.71%가 각각 상승했고 도마교동은 2.24%의 하락률을 보였다.

가격 수준별로는 1억 원 이하 주택이 150호, 1억 원 초과 3억 원 이하 주택 1천668호, 3억 원 초과 6억 원 이하 주택 1천596호, 6억 원 초과 주택이 291호다.

개별주택가격에 이의가 있는 주택 소유자는 5월30일까지 시청 세정과를 방문하거나 시 홈페이지에 게시된 「개별주택가격 이의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개별주택가격은 재산세, 종합부동산세 등의 부과기준으로 활용된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