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벼 재배농가 '농업인 월급제' 도입
이천시, 벼 재배농가 '농업인 월급제'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이천시는 26일 10개 지역농협과 '농업인 월급제' 도입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농업인 월급제는 가을철 수확기에 소득이 편중된 벼 재배농가의 수확대금 일부를 매월 월급처럼 미리 나눠 지급하는 제도다.

협약에 따라 농협은 출하약정 물량의 60%에 해당하는 금액(월 최대 200만원)을 매월 월급형식으로 농가에 지급하고 시는 이자를 보전해주게 된다.

벼 재배 농가 중에 농협출하약정을 체결한 농가가 월급제 대상이며 이달부터 시행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