팽현숙 유전자검사…"최양락, 잘생긴 아들 친자 의심"
팽현숙 유전자검사…"최양락, 잘생긴 아들 친자 의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피투게더4' 팽현숙이 남편 최양락이 유전자 검사 요구했다고 폭로했다. 방송 캡처
'해피투게더4' 팽현숙이 남편 최양락이 유전자 검사 요구했다고 폭로했다. 방송 캡처

코미디언 팽현숙이 남편 최양락이 유전자 검사 요구했다고 폭로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는 ‘위기의 주부들’ 특집으로 꾸며져 팽현숙 홍현희 이수지 김지우 율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팽현숙은 "우리 아들이 연예인 뺨치게 잘 생겼다. 날 닮아서 예쁘더라"며 "최양락이 아들을 보고 감동을 받아서 한강 가서 울었다기에, ‘아들을 얼마나 잘 낳았으면 저 사람이 울었을까?’ 생각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가만히 애를 들여다보니 자기를 안 닮았다는 거다. 그래서 내가 어떤 프로에서 나가서 유전자 검사를 두 사람이 하자고 해서 했다고 했다"고 말했다.

팽현숙은 "나는 완전히 당당했다. 내가 만난 남자는 오직 최양락뿐"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