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美 샌 버나디노 카운티와 MOU 맺고 노하우 전수
IFEZ, 美 샌 버나디노 카운티와 MOU 맺고 노하우 전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3일 미국 샌 버너디노 카운티와 경제 협력 및 상호교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인천경제청 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3일 미국 샌 버너디노 카운티와 경제 협력 및 상호교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인천경제청 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3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 버나디노 카운티와 경제 협력 및 상호교류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샌 버나디노 카운티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와 라스베이거스 사이 모하비 사막 근처에 위치한 인구 210만명의 30여개의 군소 도시 집합체다. 이곳은 인근 도시보다 상대적으로 열악한 비즈니스 환경을 극복하고 경제 개발을 추진하기 위해 최근 경제개발청을 설립했다.

이번 협약식은 한국의 대표적인 경제특구인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의 경험을 배우고 향후 협력을 위한 관계 구축을 원하는 샌 바나디노 카운티의 요청에 따라 성사됐다.

이날 커트 하그만(Curt Hagman) 샌 버나디노 카운티 의장 등 일행은 IFEZ 홍보관과 스마트시티운영센터를 차례로 둘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미국 소재 기관에서 경제 개발 협력 파트너로 IFEZ와 협약을 체결한 것은 최초”라며 “앞으로도 IFEZ의 도시개발 및 투자유치 경험을 널리 알려 국제적인 위상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김서윤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