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자리위원회, 운영세칙 확정… 일자리 드라이브 본격화
일자리위원회, 운영세칙 확정… 일자리 드라이브 본격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시장 직속 일자리위원회가 23일 시청에서 제1차 정기회의를 열고 ‘위원회 공동위원장 선출’과 ‘인천시 일자리위원회 운영세칙’ 안건을 심의,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안건으로 논의한 ‘인천시 일자리위원회 운영세칙’은 일자리위원회와 5개분과 위원회의 효율적 운영을 위한 독립성을 보장하고는 것이 핵심이다.

또 위원장·분과위원장·위원에 대한 책임감 있는 직무수행을 담보하고 위원회 회의개최·안건 상정·심의·조정결과 등 위원회의 세부 운영지침 기준을 마련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이와 함께 일자리위원회는 분과위원회와 특별위원회의 구성 및 운영기준 마련함으로써 분과위원회의 내실화도 도모했다.

이후 이어진 자유토론에서 박남춘 인천시장은 일자리에 대한 일상적인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전문가적인 시각과 현장 목소리를 담겠다는 ‘일자리위원회’ 구성 목적을 제시했다.

박남춘 인천시장과 함께 공동위원장으로 선출된 김월용 위원은 “일자리위원회를 통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담아 인천지역의 다양한 일자리를 발굴하고 일자리 질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우리나라 정치와 경제, 사회, 과학 등 모든 분야 모든 정책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진다”며 “인천시에서도 산업 관련 기초 통계 인프라 구축을 비롯해 전반적인 체질을 파악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