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TP 창업 인큐베이터 ‘창작하는 대로’ 운영…젊음의 열기로 후끈
인천TP 창업 인큐베이터 ‘창작하는 대로’ 운영…젊음의 열기로 후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 청년 디자이너들의 창업 꿈을 이루도록 돕는 ‘창작하는 대로’가 젊은이들의 창업 열기로 뜨겁다.

17일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인천TP)에 따르면 지난해 미취업 청년창업자 공모를 통해 선정된 ‘고니’ 등 5개 팀이 ‘창작하는 대로’에 입주해 창업의 목표를 이루기 위한 작업에 한창이다.

창작하는 대로(인천시 남동구 아암대로 1085)는 인천TP가 1억6천여만원을 들여 성공적인 창업디자인 전문기업 육성을 위해 예비 청년 디자이너들을 지원하는 시설(247㎡)이다.

이들 5개 팀은 사무기기 등이 있는 공용공간과 개별 창업공간을 배정받아 현재 애견용품, 일회용돗자리, 디자인소품 등 디자인을 기반으로 한 아이디어 상품을 개발 중이다.

고니는 강아지와 산책을 할 때 좁은 생수병을 이용해 편하게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애완견 전용 생수컵 ‘페트몽’을 개발중이며 성균관대 청년창업캠프 출신인 최 대표는 인천TP 지원아래 팀원들과 함께 상표 및 제품 설계 특허출원 등 본격적인 사업을 앞두고 있다.

또 이놀브 김대표는 피규어, 프라모델 마니아의 경험을 바탕으로 피규어에 쌓인 먼지를 손쉽게 제거할 수 있는 독특한 아이디어 상품을 개발중이다.

인천TP 관계자는 “오는 9월쯤 입주기업 2기를 모집, 더 많은 예비디자이너의 창업을 도울 계획”이라고 말했다.

허현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