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1년, 누적여객 1900만 돌파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1년, 누적여객 1900만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월 18일 개장한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이 1주년을 맞아 누적여객 1천900만명을 돌파한 것으로 집계됐다.

20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지난해 1월 18일부터 올해 1월 17일까지 1년간 인천공항 이용객은 6천838만3천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기간 대비 9.8% 증가한 수치다. 특히 이 기간 전체 여객의 28%가 제2여객터미널을 이용한 것으로 나타나 인천공항 전체 여객 상승에 큰 기여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2터미널 개장에 따른 상업시설 매출도 상승곡선을 그렸다. 2터미널 개장 이후 면세점 매출액은 지난해 대비 12% 증가했으며, 식음료 매장 매출액 역시 2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2터미널 개장 효과를 톡톡히 누린 것으로 확인됐다.

2터미널 개장으로 여객 분산효과에 따른 혼잡 감소도 두드러졌다. 인천공항 평균 출국시간은 41분이었는데, 지난 1년간 여객이 늘어났음에도 평균 출국시간은 1터미널 37분, 2터미널 31분으로 오히려 단축된 것으로 나타났다.

2터미널에는 세계적인 국내외 작가들의 대형 미술작품과 실내정원이 조성된 점이 특징이다. 2터미널 3층 출국장에 있는 자비에 베이앙의 ‘Great Mobile’은 이미 새로운 랜드마크가 되어 국내외 여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또 터미널 내부에 수천그루의 나무와 꽃 등을 심은 실내정원을 조성해 여객 만족도를 높였다.

공사의 한 관계자는 “2터미널은 개장 1년만에 누적여객 1천900만명을 돌파, 단기간에 안정적인 운영궤도에 올랐다”고 평가했다.

양광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