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마제소바에 강남 "통편집 됐으면"
'수요미식회' 마제소바에 강남 "통편집 됐으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수요미식회' 방송 캡처. tvN
tvN '수요미식회' 방송 캡처. tvN

'수요미식회' 마제소바 집이 소개됐다.

지난 16일 방송된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서울 강동구 길동에 위치한 마제소바 맛집이 소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안효주 셰프는 정갈하고 담백한 일본 정통 가정식 문화와 최근 우리나라까지 유행 중인 혼밥의 매력을 소개했다.

손님 취향에 맞게 초밥을 쥐어주는 개성 넘치는 오마카세 집부터, 재료 본연의 맛을 살린 담백하고 건강한 편백나무 찜 세이로무시, 혼밥하기 좋은 마제소바 집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신동엽은 "이 집은 방송에 안 나갔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에 강남도 "이 집은 그냥 통편집이됐으면 좋겠다. 가게 주인인 두 부부의 따듯함도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박준우도 "저도 웬만해선 주위 사람한테 이런 집을 알려주고 싶지 않은데, 이미 늦은 것 같다"라며 "점심시간 직전에 갔는데, 저 앉고 나서 대기석이 꽉 찼다"고 말했다.

'마제소바'는 채소와 고기 고명을 듬뿍 얹어 달덩이같은 탱글탱글한 노른자를 섞어서 먹는 일본식 비빔면이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