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올해의 공감 경영 '주민 공감 지역 축제 활성화 부문' 대상 수상
양평군, 올해의 공감 경영 '주민 공감 지역 축제 활성화 부문' 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7 공감경영대상에서 양평군이 대상을 차지했다. 시상식에서 상장을 받고있는 김윤중 양평군 관광진흥과장(오른쪽)
▲ 2017 공감경영대상에서 양평군이 대상을 차지했다. 시상식에서 상장을 받고있는 김윤중 양평군 관광진흥과장(오른쪽)

양평군은 ‘2017 올해의 공감경영대상’에서 주민공감 지역축제 활성화 지자체 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군은 양평대표축제 양평용문산산나물축제를 비롯해 단월고로쇠축제, 산수유한우축제, 딸기체험축제, 물 축제 빙수페스티벌, 양동부추축제, 김장 축제 등 이름만 들어도 친환경농업특구의 고장을 대표하는 크고 작은 다양한 축제를 지역주민과 함께 꾸준히 개최한 점을 높이 평가받아 주민 공감 지역 축제 활성화 부문 수상 지자체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군은 지리적 위치와 상수원보호라는 이유로 중첩규제가 심해 다른 지자체와 달리 개발이 쉽지 않은 지역이다 보니 오늘날 최고의 자원인 수려한 자연환경을 갖게 되었고 이러한 환경에서 오랜 기간 위축된 지역경제활동을 재기할 방법은 관광산업이라고 판단, 지역관광활성화를 위해 계절마다 다양한 지역축제를 지역주민과 함께 개최하고 있다.

오는 11월 3일부터 시작되는 ‘제2회 친환경농축산물 대축제’도 양평군농업기술센터의 친환경농업대학 졸업생들이 양평친환경농산물을 홍보하고자 자발적으로 모여 추진한 것이 기초가 되어 시작된 축제이다.

올해 2회째인 친환경농축산물 대축제는 또 다른 변화를 시작, 곧 다가오는 김장철을 미리 느낄 수 있는 김장&보쌈축제를 함께 추진해 가을 끝자락 추수의 감사와 겨울을 준비하며 겨울을 미리 느끼는 사람들의 일상생활축제로 승화할 계획이다.

이처럼 양평은 지역 주민과 관광객 모두가 즐기고 하나가 되는 축제를 개최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축제하면 ‘양평이지!’라는 이미지와 함께 축제를 통해 지역 관광이 활성화되고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임을 전했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