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들의 슬램덩크’ 김숙의 의미 있는 자신감 “이 프로그램 잘 된다에 내 왼쪽 손목 걸겠다”
‘언니들의 슬램덩크’ 김숙의 의미 있는 자신감 “이 프로그램 잘 된다에 내 왼쪽 손목 걸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1.jpg
▲ 사진=언니들의 슬램덩크 김숙. 연합뉴스
언니들의 슬램덩크 김숙.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인 ‘언니들의 슬램덩크’에 출연하는 개그우먼 김숙이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그녀는 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언니들의 슬램덩크’ 제작발표회에 박인석 PD를 비롯해 배우 라미란, 홍진경, 민효린, 가수 제시,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 등과 함께 참석해 “‘언니들의 슬램덩크’가 잘 될 것 같느냐”는 질문을 받고, “‘잘 된다’에 내 왼손목을 건다. 각서 썼다가 힘든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예능이 많이 바뀌고 있다. 틀에 짜여진 예능에서 지금은 리얼로 바뀌었다. ‘언니들의 슬램덩크’는 풀어놓은 예능이고 우리가 만들어 가는 것이어서 어디로 튈지 모른다. 그래서 의외의 재미가 있다. 조합 자체가 안 어울릴 것 같은데 결국엔 한 마음이 되더라. 여자들끼리는 자기가 원하는 이상이 있고, 서로 도와주는 여자들만의 정이 있다. 그런 것을 ‘언니들의 슬램덩크’에서 느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언니들의 슬램덩크’는 너무 어린 시절 데뷔했거나, 오랜 무명 시절로 못다한 꿈이 있는 여성 연예인 6명이 함께 펼치는 꿈 도전기를 담는다.

오는 8일 밤 11시 시청자들과 처음 만난다.

허행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