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엔터, 떠오르는 독립영화계 스타 이기혁ㆍ남성준과 전속계약…민효린ㆍ윤박과 한솥밥
JYP엔터, 떠오르는 독립영화계 스타 이기혁ㆍ남성준과 전속계약…민효린ㆍ윤박과 한솥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1.jpg
▲ 사진=이기혁 남성준, JYP 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 캡처
이기혁 남성준.

배우 이기혁과 남성준이 JYP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민효린ㆍ윤박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JYP 엔터테인먼트는 “이기혁과 남성준은 기초부터 탄탄하게 연기 내공을 쌓아온 배우들이다. 기존 연기자와는 또 다른 색깔을 내며 앞으로 큰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고 6일 밝혔다.

이들은 이미 독립영화계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졌으며 안정된 연기력과 훈훈한 외모 등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 잡고 있다.

이기혁은 지난해 개최된 제16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단편경쟁 본선 진출작 ‘불청객’을 통해 데뷔했다.

남성준은 태안 기름 유출사고를 바탕으로 한 영화 ‘휴일’을 시작으로, ‘비정한 도시’와 ‘레디액션’,  ‘암살’ 등에 출연했다.

현재 JYP 엔터테인먼트에는 민효린과 윤박 이외에도 김태훈, 최우식, 송하윤, 김예원, 박주형 등 개성 강한 배우들이 소속됐다.

허행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