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80건)

중학교 학생들이 학교 텃밭에 정성들여 심은 배추와 무를 뽑아 직접 김장을 담가 홀로 사는 노인과 불우급우 등에게 나눠주는 봉사활동을 펼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파주시 파평면 금파리에 위치한 파평중학교(교장 이기호)전교생 82명은 지난 17일 학교 텃밭에 심은 배추 300포기와 무 400개를 뽑아 전학생이 맛깔스럽게 김장을 담아 파평면 일대 거주하는 독거

사람들 | 파주=고기석기자 | 2005-12-05

농민들의 쌀 관세화 국회 비준 철회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드높은 가운데 농업 도시인 평택지역의 농업인들 민심도 심상찮다. 벼 포대를 야적해 천막 농성을 벌이는가 하면, 농기계를 동원하는 상경투쟁을 시도하고 APEC 회담 저지 총력전을 벼르기도 했다. 또 중국과의 김치전쟁으로 김장 배추값이 뛰었다지만 정작 재배 농가는 중간 상인들의 농간으로 피해를 겪고 있는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05-11-25

김치전쟁이 예사롭지 않다. 국산 김치를 중국에 수출하는 것은 타산이 맞지 않는다. 국내 가격에 비해 4분의 1 밖에 안되는 중국 소비자 가격에 맞춰 수출한다는 것은 말이 안된다. 이런 데도 중국에 수출하는 국산 김치에 기생충 알이 검출됐다면서 전면 수입 금지 조치를 취했다. 수출하지도 않은 품목을 수입금지 한다는 건 해프닝이다. 그러나 분명한 사실은 있다.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05-11-03

국내 김치 관련 업체들이 한국에서 수입된 김치와 고추장에서 기생충 알이 발견됐다는 중국 정부의 발표에 대해 반발하고 있다.더욱이 중국 검역당국이 한국산 수입김치에 대해 수입중단 조치를 내렸다고 전격 발표함에 따라 한·중간 김치를 둘러싸고 통상마찰로 확산될 우려마저 제기되고 있다.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중국 검역당국은 지난달 31일 한국산 김치와 고추장, 불

경제 | 김동수기자 | 2005-11-02

“특허 김치 맛보러 오세요”국내최초로 김치로 특허를 받아 특허김치를 선보인 김치전문업체 ㈜한성식품(대표 김순자)은 16일 오후 롯데백화점 안양점 지하 1층 식품 행사 매장에서 특허 김치 시연회를 개최한다.기존 상식의 틀에서 벗어나 뛰어난 맛과 모양을 갖춘 미니롤 김치는 국내외 고객들에게 큰호응을 얻을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미니롤보쌈김??특허 제 0359

경제 | 조영달기자 | 2005-09-16

1 군포로타리클럽‘사랑 가득 담은 김장김치 드시고 힘내세요’ 군포로타리클럽(회장 김준호)이 연말을 맞아 다양한 사회봉사활동을 펼쳐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군포로타리는 지난 27~28일 이틀동안 군포고등학교 가사실에서 ‘사랑의 김장 담그기’ 행사를 열었다.이 날 회원들은 군포시 주몽복지회관과 비인가 시설인 아름다운 사람들 등 11개 곳의 홀로 사는 노인들

경기뉴스 | 경기일보 | 2004-12-01

이천경찰서(서장 이형점)가 바쁜 일과에도 불구, 연말연시 줄 이은 이웃사랑 실천으로 지역사회에 온정을 불어넣고 있다.본서내 직원들은 23일 이천시 부발읍 소재 장애인 복지단체인 주라선교원을 방문하고 그동안 잊고 지냈던 이웃들의 아픔과 애환을 함께 나누는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이들은 이날 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과 쌀 20kg들이 8포대·과자 등 생필

인천 | 경기일보 | 2002-12-25

16개국 100여 청소년들이 참가한 가운데 고양시 일산에서 1주일간 열린 ‘제13회 국제청소년광장’이 지난 9일 폐회식을 끝으로 행사를 모두 마쳤다.한국스카우트연맹과 한국청소년단체협의회에서 주최한 이번 행사는 ‘넓고 깊은 휴머니티를 지닌 세계 청소년 상’이라는 주제로 강의, 그룹토의, 전체총회, 국제 친선 및 문화교류 활동으로 진행됐다. 특히 7∼8일 1박

사람들 | 경기일보 | 2002-12-16

김장철을 맞아 김치냉장고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 업계에서는 올해 김치냉장고 시장규모가 150만대로 크게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내년이면 전체 가구의 절반가량이 김치냉장고를 보유하게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치의 맛을 살려주고 쌀 야채 과일 등 식품을 신선하게 보관해주는 한국형 가전, 김치냉장고의 모든 것을 알아보자.▲대형화·다기능화·고급화김치냉

경제 | 경기일보 | 2002-11-12

김치淸河김치의 유래는 삼국시대 이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어원은 배추를 소금에 절여 담근다는 뜻의 한자어 ‘침채(沈菜)라는 말에서 비롯됐다는 설이 가장 유력하다. 침채를 팀채로 발음하다가 점차 ‘팀채→딤채→짐채→김채→김???변천과정을 거쳤을 것이라고 김치전문가 박갑수씨가 설명하고 있다. 실제로 조선시대 문헌들에는 딤채라는 말이 자주 등장한다. 채소를 절여먹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02-1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