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559건)

세계보건기구(WHO)가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무증상 감염자도 바이러스를 전파할 수 있다고 발표, 질병관리본부의 대응지침이 전면 수정돼야 한다는 지적이다.현재 질병관리본부의 대응지침은 ‘중국 방문’과 ‘고열ㆍ호흡기 증상’ 등 2가지 요건을 모두 충족할 경우만 의심환자로 신고하도록 정하고 있다. 이에 무증상 감염자가 우한 폐렴을 옮길 수 있다는 가능성이 나온 만큼, 의심 대상자 신고 기준을 바꿔 더욱 촘촘한 방역체계를 구축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29일 WHO는 우한 폐렴과 관련, 신종 바이러스인 탓에 정확한

환경·질병 | 채태병 기자 | 2020-01-30

“접촉 자체가 ‘민폐’고 ‘불안’입니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영증 포비아가 도내 다중이용시설로 향하는 시민들의 발길에 직격탄을 날렸다.29일 오전 찾은 고양시 일산서구 소재 A대형마트.우한 폐렴 세 번째 확진자가 거쳐간 곳으로 추정되는 이 곳은 현재 고양시민들이 외면하는 ‘기피 1순위’ 장소로 전락하는 신세가 됐다. 평소 수백여 명의 주부들이 몰리던 식품, 생활용품들이 들어선 지하 1층은 매장은 말 그대로 ‘한산’그 자체였으며, 간혹 눈에 띠는 고객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한 채 쇼핑을 서두르는 모습이었다.이에 반해 호황을 누리는

환경·질병 | 박명호 기자 | 2020-01-30

우한폐렴이라고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증상자가 용인에서 4명이 추가로 발생한 가운데 3명이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남은 1명의 검진 결과는 30일께 나올 예정으로 알려졌다.용인시는 우한폐렴 유증상자로 분류돼 격리됐던 A씨와 B씨, C씨가 모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시에 따르면 A씨는 중국 항저우를, B씨는 우한시를 방문했으며 C씨는 장수성, 우시시 등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아직 검사 결과가 나오지 않은 D씨는 외국 국적을 가진 것으로 확인됐으며 30일께 검사 결과가 나올

환경·질병 | 김승수 기자 | 2020-01-29

용인에서 우한폐렴이라고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증상자 1명이 추가됐다.이로써 용인에는 총 5명의 유증상자가 발생했고 이중 3명이 음성판정, 2명이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새롭게 추가된 유증상자 A씨는 외국인으로 알려졌으며 현재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앞서 중국 장수성, 우시 등을 방문한 C씨에 대해서는 오늘 중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검사 결과가 나올 예정이다.용인=강한수ㆍ김승수기자

환경·질병 | 김승수 기자 | 2020-01-29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우한 폐렴)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헤어캡이나 산업용 보호안경 등을 쓴 중국에서 온 여행자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29일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에서 산업용 보호안경을 착용한 채 중국 지난에서 입국한 한 여행자가 전수발열검사를 받는 모습이 공개됐다. 또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에서는 중국 지난에서 온 여행자가 헤어캡을 머리에 덮어쓴 모습도 관심을 끌었다.앞서 지난 28일 김우주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우한 폐렴이) 각막을 통해서도 전염될 수

환경·질병 | 장건 기자 | 2020-01-29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개인 위생과 마스크 착용이 권장된다. 하지만 마스크는 그 종류가 다양하고 각각 쓰임새가 달라 사전 지식이 없다면 구분이 힘들다.29일 오후 현재까지 우한 폐렴 확진 판정을 받은 국내 환자는 4명, 접촉자만 336명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앞으로 1~2주가 감염 확산 여부를 결정짓는 주요 고비가 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가장 확실한 예방책으로 꼽히는 마스크를 종류별로 살펴봤다.◆ 의료용 N95 마스크N95 마스크는 특수 필터로 공기 내의 오염

환경·질병 | 장영준 기자 | 2020-01-29

우한폐렴이라고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증상자가 용인에서 3명이 추가로 발생한 가운데 2명이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남은 1명의 검진 결과는 오후 4시께 나올 예정으로 알려졌다.용인시는 우한폐렴 유증상자로 분류돼 격리됐던 A씨와 B씨가 모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A씨는 중국 항저우를, B씨는 우한시를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됐었다.아직 검사 결과가 나오지 않은 C씨는 중국 장수성, 우시 등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C씨의 결과는 오늘 중으로 나올 예정이다.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환경·질병 | 김승수 기자 | 2020-01-29

경기 고양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일명 우한 폐렴)으로 불안감을 호소하고 있다. 감염병에 취약한 아이들을 위해 휴교령을 내려달라는 민원성 글들이 줄을 잇고 있다.지난 28일 고양시 홈페이지 자유게시판에는 "고양시 휴교령 내려주세요!! 대체 뭐하는 겁니까!!"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이 시민은 "평택시는 (우한 폐렴) 확진자 나오자마자 휴교령 내렸는데 도대체 고양시 뭐하는겁니까? 일은 하고 계십니까?"라며 "눈 가리고 아웅이 언제까지 될거라 생각하십니까? 안일하게 생각하고 대처하지마시고 고양시 휴교령 내려주세요"라고 요구

환경·질병 | 장영준 기자 | 2020-01-29

우한폐렴이라고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증상자가 용인에서 추가 발생했다.29일 오전 8시 기준 현재 용인시의 유증상자는 3명으로 1명은 용인시 관내 A 병원, 나머지 2명은 본인이 보건당국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이들 3명중 2명은 현재 국군수도병원, 1명은 분당서울대병원으로 이송돼 격리 중이다.이들 중 2명의 검진 결과는 오늘 오후께 나올 예정이다.앞서 지난 27일 B씨가 발열과 흉통, 호흡곤란 등의 증세로 용인의 한 병원을 찾았다가 우한 폐렴 유증상자로 분류, 격리됐다가 음성판정을 받고 귀가했다.용인=김승수기자

환경·질병 | 김승수 기자 | 2020-01-2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의 국내 확진자가 늘어나면서 감염병 관련 용어가 쏟아지고 있다. 낯선 용어를 이해하기 어려운 건 물론 비슷한 용어 탓에 혼동을 빚는 경우도 적지 않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용어를 정리했다.▲ 능동감시 대상자 vs 조사대상 유증상자 = 능동감시 대상자는 격리되진 않지만 보건소에서 증상이 어떻게 변하는지 모니터링하는 대상자다. 중국 우한시에서 입국했으나 증상이 조사대상 유증상자에 맞지 않거나 확진환자와 접촉한 사람 등이 이에 해당한다.조사대상 유증상자는 28일부터 바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경·질병 | 연합뉴스 | 2020-0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