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937,110건)

경기도가 ‘맞춤형 정비사업’에 참여할 시ㆍ군을 공모한다고 2일 밝혔다.‘경기도 맞춤형 정비사업’은 도가 지난해 전국 최초로 추진한 주민 주도형 구도심 정비사업으로 재정비촉진지구 해제지역, 단독·다세대 주거 밀집지역 등 주거환경이 열악한 구도심 낙후지역을 대상으로 지역특성을 살려 재생하는 사업이다.이 사업은 마을 주민이 사업계획 수립 당시부터 자발적으로 참여

도·의정 | 양휘모 기자 | 2014-02-05 21:17

경기도내 중소기업 10개사가 오는 7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춘계 소비재 전시회(ambiente)에 참가한다. 프랑크푸르트 국제 전시장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는 지난해의 경우 참가기업 81개국 4천600여개사, 참가 바이어 14만여명에 달하는 세계 최대 규모 소비재 전시회로 유럽시장 진출을 위해 매년 많은 기업이 참가하고 있다

도·의정 | 김동식 기자 | 2014-02-05 21:17

경기도가 서민들의 생계안정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법률서비스’ 실적이 기대에 크게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5일 도에 따르면 현재 도는 변호사 144명, 법무사 57명, 세무사 14명, 노무사 14명, 공인중개사 13명 등 총 242명의 상담위원을 위촉, 무료 법률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도청과 수원역에서 변호사나 법무사를 매일 만날 수 있고 세무사(월),

도·의정 | 이호준 기자 | 2014-02-05 21:17

정부가 외국인 투자자의 국내 카지노 진출 장벽을 완화키로 한 것은 옳은 방향 전환이다. 정부는 엊그제 제2차 관광진흥확대회의에서 국내 카지노에 대한 외국인의 투자요건 중 신용등급 기준을 완화키로 했다. 또 외국인 투자자가 개별적으로 정부에 신청하던 사전심사제를 앞으로 정부의 필요에 따라 공급하는 공모방식으로 전환키로 했다. 이번 조치의 핵심은 국내 카지노의

사설(인천) | 정용준 논설위원 | 2014-02-05 21:17

배우 이종석이 SBS 새 월화극 ‘닥터 이방인’(극본 박진우, 연출 진혁, 가제)에 출연한다. ‘닥터 이방인’은 천재 탈북 의사가 한국 최고 병원에서 근무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메디컬 첩보 멜로 드라마. 이종석은 주인공 박훈을 연기한다. 첫 의학드라마 도전하는 이종석은 “박훈이라는 매력적인 캐릭터를 연기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대되고 설렌다. 외과의

엔터테인먼트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 2014-02-05 21:17

6·4 지방선거 3선 불출마를 결심한 김문수 경기지사가 봉사활동을 통해 8년 도정을 정리하는 행보에 나섰다.5일 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이날 오후 4시20분께 가평 꽃동네를 방문, 중증장애인을 위한 급식봉사 활동을 벌였다. 4시간 동안 꽃동네 봉사를 마친 김 지사는 현지에서 하룻밤 묵은 뒤 6일에는 양평군으로 이동해 지역 주민들을 만날 예정이다.김 지사는

도·의정 | 양휘모 기자 | 2014-02-05 21:17

“우리 시대 진정한 영웅은 바로 황금자 할머니처럼 고충 속에서도 좋은 일을 하시는 분들이 아닐까 싶습니다.” 마음 속 진정한 영웅을 꼽아달라는 질문에 JK김동욱은 짧고 굵게 답했다. 과연 뮤지컬 ‘영웅’의 타이틀다운 답변이지만 그 음성에는 어느 때보다 결연한 진심이 담겨 있다. JK김동욱은 극중 짧고 위대한 삶을 산 안중근 의사 역을 열연 중이다. 그가 연

엔터테인먼트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 2014-02-05 21:17

심술궂은 입춘 한파도 살며시 다가오는 봄기운에게는 못당하는가 보다. 어느새 새초롬이 꽃망울울 터뜨린 노란 복수초가 봄소식을 전하고 있다. 용인 한택식물원 제공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14-02-05 21:17

경기도가 오는 2015년까지 도내 친환경농산물 재배면적을 경지면적대비 5%(8천600ha)까지 확대하는 등 친환경농업을 본격 육성하기 위해 올해 친환경 농업 육성 및 확대를 위해 39개 사업에 국ㆍ도비 1천60억원을 투입한다고 5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현재 무기농, 유기농 등 친환경농산물 재배면적은 총 6천334ha(무농약 4천486ha, 유기농 1천84

도·의정 | 양휘모 기자 | 2014-02-05 21:17

일왕을 그들은 덴노헤이까(천황폐하)라고 부른다. 일련의 집단은 16~17세의 청소년들이다. 이른바 덴노헤이까가 하사했다는 술 한잔을 죽 마시고 덴노헤이까에 충성을 다 하기 위해 폭탄 실은 경비행기를 타고 출정 한다. 요즘 말로 하면 자살특공대 들이다. 그들은 당시 이를 영웅으로 묘사했다. 제2차대전 때 열세가 현저한 태평양 함대의 오키나와 전황을 만회키 위

오피니언 | 임양은 논설위원 | 2014-02-05 2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