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585건)

그립은 스윙을 좌우하는 가장 중요한 기본이다. 훌륭한 골퍼는 좋은 그립에서 시작된다고 말하듯이 프로들의 경기중 샷의 상태에 따라서 경기 중에 그립을 체크하고 있는 모습을 흔히 볼 수 있다. 그립은 자기가 스윙하기 쉬운 형태라면 어떤 그립이라도 좋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그립의 형태에 따라 장단점이 있기에 프로와 함께 의논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 좋은 그립이

스포츠 일반 | 경기일보 | 2012-02-16 22:12

요즘은 티칭 자격증이 여러 가지가 있다. 예를 들자면 PGA, USGTF, WPGA, KLPGA, KPGA, PGA of America, NZPGA 등이 있으며, 레슨을 받을 수 있는 장소가 많아지면서 과연 누구에게, 어떻게 레슨을 받는 것이 효과적인지 따져보지 않을 수 없게 되었다.그러면 어떤 프로가 좋은 지도자가 될 수 있을까? 레슨을 할 때 얼마나 충

골프 | 경기일보 | 2012-02-01 20:47

골프의 기원은 스코틀랜드 지방에서 양을 기르던 목동들이 끝이 구부러진 나뭇가지로 돌멩이를 날리는 민속놀이가 구기로 발전했다는 설과 기원전 네덜란드에서 어린이들이 실내에서 즐겨 하던 콜프(kolf)라는 경기에서 비롯됐다는 설이 있다. 스코틀랜드의 세인트앤드루스에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것으로 여겨지는 코스(올드코스)가 있다. 이곳에서 1754년 5월 14일

골프 | 경기일보 | 2012-01-18 22:05

올 6개 메이저 대회 중 2개 우승 이연수 감독은 ‘김일배 지도자상’오승환·김동주·장원삼 등 배출 내년 ‘3개 메이저 석권’ 대야망 “‘원조 괴물투수’ 임선동(연세대)과 ‘꽃미남 투수’ 조성민(고려대), ‘코리안 특급’ 박찬호(한양대)와 ‘메이저리그의 핵 잠수함’ 김병현(성균관대)”지난 90년대까지만 해도 대학야구는 초일류급 선수들의 치열한 경쟁과 더불어

야구 | 박민수 기자 | 2011-12-26 21:29

한국 남자축구가 ‘중동의 강호’ 이란에 4년전 패배를 설욕하며 동메달을 획득, 24년 만의 금메달을 놓친 아쉬움을 달랬다.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5일 광저우 톈허스타디움에서 열린 남자축구 3-4위전에서 구자철(제주), 박주영(AS모나코)의 만회골과 경...

축구 | 안영국 기자 | 2010-11-25 21:21

8년만에 아시안게임 금메달에 도전하는 한국 남자 농구가 일본을 꺾고 결승에 안착했다.한국은 25일 광저우 인터내셔널 스포츠 아레나에서 열린 제16회 광저우 아시안게임 농구 남자 준결승전에서 김주성(동부·13� �9리바운드)과 조성민(KT·12� �3점슛 3개)의 활약의 일본을...

농구 | 안영국 기자 | 2010-11-25 21:21

24년 만의 아시안게임 금메달에 도전하는 ‘홍명보호’가 드디어 4강을 치른다. 상대는 중동의 강호 아랍에미리트연합(UAE)이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3일 UAE를 상대로 결승 진출에 도전한다. 우즈베키스탄을 8강에서 누르고 홍명보 감독의 복수에 성공한 한국은 와일드카드 박주영(AS모나코)을 비롯해 김보경(오이타), 구자

축구 | 노컷뉴스 | 2010-11-23 09:31

김민휘(18·안양 신성고)와 김현수(18·부산 예문여고)가 제16회 광저우 아시안게임 골프에서 나란히 남녀 개인전과 단체전을 휩쓸어 2회 연속 금메달 싹쓸이에 앞장섰다.한국 대표팀 에이스인 김민휘는 20일 광저우 드래곤레이크 골프장(파72)에서 열린 남자부 최종라운드에...

골프 | 황선학 기자 | 2010-11-21 19: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