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44건)

정부는 전셋값 상승으로 인한 서민들의 주거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4·1 부동산 종합대책 발표 이후 7·24 후속조치에 이어 세 번째로 8·28 전월세대책을 내놨다.정부가 지난 8월 28일 발표한 전월세 대책은 취득세 영구 인하와 장기 주택 모기지 공급 확대 등을 통해 전세수요를 매매로 돌리고 임대주택 공급을 확대하는 한편 월세 세입자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

이슈 | 최원재 기자 | 2013-10-01

MB정부 ‘효 테마공원’ 공약 눈치만 보다 空約… 박근혜 정부, 孝 중시해야 ‘행복시대’ 성공8월 4일 오후 2시 용주사 회의실에서 각계 전문가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계문화유산 융릉·건릉 일원 정조대왕효문화역사공원지정을 위한 좌담회가 열렸다.정조대왕문화진흥원 주최, 이선호 경기일보 문화부장 사회로 진행된 이날 좌담회에서는 융릉·건릉 일원

이슈 | 강현숙 기자 | 2013-09-01

남북한이 8월 14일 7차례에 걸친 마라톤 회담 끝에 개성공단 정상화에 전격 합의했다. 이에 따라 지난 4월 3일 북한의 일방적 통행제한 조치로 발발한 개성공단 사태는 133일 만에 해결의 첫걸음을 뗐다.남북은 이날 개성공단 종합지원센터에서 열린 7차 실무회담에서 한 발짝 씩 물러서며 △재발방지에 대한 공동 노력 △남측 인원들의 신변안전 및 투자 자산 보호

이슈 | 송우일 기자 | 2013-09-01

YOUTH 청춘 by Samuel Ulman청춘이란 인생의 어떤 기간이 아니라마음가짐을 말한다.Youth is not a time of life;it is a state of mind;장미의 용모붉은 입술나긋나긋한 손발이 아니다it is not a matter of rosy cheeks,red lips andsupple knees;씩씩한 의지풍부한 상상력불

이슈 | 이명관 기자 | 2013-09-01

에필로그 _ 기아에 허덕이는 제3세계에 ‘한끼의 점심’시작은 ‘한 끼의 점심’이었다. 아직도 배고픔에 시달리고 있는 지역내 어린이는 물론 제3세계의 굶주린 생명들에게 절실한 점심 한 끼를 양보하자는 생각, 경기일보가 창간 25주년을 맞아 배고픈 어린이들을 위한 대장정을 출발하게 된 것은 그렇게 점심 한 끼에서 비롯됐다.많은 사람들이 물음표를 던졌다. 강원도

이슈 | 이지현 기자 | 2013-08-01

‘평화의 숨결, 아시아의 미래’2013년 45억 아시아인을 뜨겁게 달군 제4회 인천실내&무도(武道) 아시아경기대회가 지난 6월 29일 막을 올렸다.44개국에서 참가한 선수 1천664명과 임원 786명 등 총 2천450명의 선수단은 인천삼산월드체육관에서 화려한 개막식을 열고 8일간의 열전에 들어갔다. 선수들은 당구, 볼링, 체스, 바둑, e-스포츠, 댄스스포

이슈 | 배인성 기자 | 2013-08-01

월미은하레일이 다시 달릴 수 있을지 아직 전망이 불투명하다. 인천시는 853억 원을 들여 지난 2010년 월미은하레일을 완공했지만 시공사인 한신공영 컨소시엄과 부실시공 논란을 빚으면서 3년이 넘도록 시간만 보냈다.인천교통공사는 최근 한국철도기술연구원으로부터 월미은하레일 안전성 검증 용역 최종 결과에서 현 상태로는 운행이 불가하다는 결론을 얻었다.그러나 지역

이슈 | 김미경 기자 | 2013-07-01

대기업 영업사원의 대리점주를 향한 폭언과 협박, 대기업 임원이 비행기 승무원에게 폭언과 폭행을 한 이른바 ‘라면 상무’, 호텔 주차관리원을 장지갑으로 폭행한 ‘빵 사장’, 본사의 물량 밀어내기와 빚 독촉에 따른 고통으로 자살한 배상면주가 점주…. 이른바 ‘갑’의 횡포에 대한 사회적 공분이 들끓고 있다.이미 ‘갑을 문화’는 한국사회에서는 흔하고

이슈 | 정자연 기자 | 2013-06-01

[Interview] 김성기 가평군수 당선자“소통의 구정 통해 희망이 숨쉬는 가평 만들겠다”“오늘은 위대한 가평군민의 날입니다.”4월 24일 치러진 보궐선거에서 가평군수에 당선된 무소속 김성기 당선인은 “안타까운 업무공백으로 인해 군민께서 우려하시던 군정을 최대한 정상화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Q 당선 소감은.A 우선, 아낌없는 성원과 지지를

이슈 | 고창수 기자 | 2013-05-01

‘4·24’ 재·보궐선거가 정국에 미묘한 파장을 불러오고 있다. 세 곳의 국회의원 선거에서 예상대로 새누리당이 두 곳(부산 영도 김무성, 충남 부여·청양 이완구), 무소속이 1곳(서울 노원병 안철수)에서 각각 승리를 거뒀다. 부산 영도와 충남 부여·청양은 기존 새누리당 의원 지역이었고, 서울 노원병은 진보정의당 노회찬 전 의원 지역이었기 때문에 여야가 전체

이슈 | 김재민 기자 | 2013-0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