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848건)

프로배구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선두 경쟁이 ‘점입가경(漸入佳境)’으로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다.남자부는 27일 정규리그 6라운드 가운데 하위권 두 팀을 제외하곤 상위 5개 팀이 딱 절반인 3라운드 일정을 모두 소화했다.외국인 선수가 빠진 상황에서 토종들의 활약으로 상승세를 타고 있는 인천 대한항공이 이날 풀세트 접전 끝에 서울 우리카드에 석패했지만 승점 36으로 선두를 달리고 있고, 그 뒤를 의정부 KB손해보험(35점)과 안산 OK금융그룹(32점)이 뒤쫓고 있다.시즌 초반만 해도 예상 밖 연승 행진을 벌이던 KB

배구 | 황선학 기자 | 2020-12-27 18:37

“선수단에 동기부여를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 가리지 않고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을 다할 생각입니다.”2020-2021시즌부터 남자 프로배구 의정부 KB손해보험의 지휘봉을 잡은 이상렬(54) 감독이 선수단과 ‘낮은 자세’로 소통하며 잇따른 약속을 지켜나가고 있어 화제다.KB손해보험은 지난 21일 산타클로스로 변신한 이 감독이 의정부체육관에서 훈련을 마치고 퇴근하는 선수들에게 선물을 주는 영상을 성탄절인 25일 공개했다.이 감독에게 뜻깊은 성탄 선물을 받은 KB손해보험은 지난 22일 수원 한국전력과의 경기에서 승리했고, 분위기를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27 15:16

프로배구 의정부 KB손해보험이 ‘말리폭격기’ 케이타와 김정호의 활약에 안산 OK금융그룹을 제압하고 2위로 도약했다.KB손보는 26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도드람 V리그 3라운드’ 남자부 OK금융그룹과의 방문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대1(23-25 25-18 25-20 25-21)로 승리했다.이로써 KB손보는 12승6패ㆍ승점 35로, 선두 인천 대한항공(13승4패ㆍ승점 35)과 동률을 이뤘지만, 다승에서 밀려 2위를 기록했다.1세트는 OK금융그룹이 따냈다. 최홍석과 펠리페의 ‘쌍포’를 앞세운 OK금융그룹은 12-6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26 16:54

토종 선수 만으로 선두를 비행하고 있는 인천 대한항공이 ‘쿠바산 폭격기’ 요스바니 에르난데스 날개를 달고 통합 우승을 꿈꾸고 있다.대한항공은 지난 2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안산 OK금융그룹과의 홈 경기서 풀세트 접전 끝에 놀라운 집중력을 선보이며 3대2로 승리, 6연승을 질주하면서 13승 4패, 승점 35점으로 2위 OK금융그룹과의 격차를 3점으로 벌렸다.대한항공은 지난 5월 첫 외국인 사령탑인 로베르토 산틸리(55ㆍ이탈리아) 감독을 영입한 것 말고는 선수단에 큰 변화가 없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24 13:41

올 시즌 프로배구 수원 한국전력으로 이적해 팀의 중추적인 역할을 맡고 있는 ‘베테랑’ 박철우(35)가 남자부 최초 6천 득점의 위업을 달성했다.박철우는 지난 22일 의정부 KB손해보험과의 방문 경기서 2세트 이날 경기의 10번째 득점으로 6천 득점 고지를 밟았다. 하지만 팀의 0대3 완패로 빛이 바랬다.박철우는 23일 본보와의 전화 통화에서 “경기가 끝나고 나서야 주변에서 귀띔해줘 알게 됐다. 6천 득점은 내게 있어 크고 의미 있는 기록이라고 생각한다”면서 “5천 득점을 달성했을 때 한 말이지만 모든 기록에는 희로애락이 담긴 내 배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23 13:55

프로배구 인천 대한항공이 21일 ‘쿠바산 폭격기’ 요스바니 에르난데스(29ㆍ등록명 요스바니)를 대체 외국인 선수로 영입(본보 12월17일자 17면), 2년 만의 정규리그 1위와 3년 만의 V리그 챔피언 등극을 향한 시동을 걸었다.지난해 득점과 퀵오픈, 공격종합에서 1위, 서브 부문에서는 2위에 오른 안드레스 비예나가 올 시즌 앞두고 스페인 대표팀에 차출돼 유럽을 다녀온 후 무릎 부상에서 좀처럼 헤어나오지 못하자 대한항공은 결국 대체 선수로 요스바니를 선택했다.키 201㎝ㆍ몸무게 95㎏의 요스바니는 탄탄한 체격에 빠른 공격을 하는 레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21 15:12

프로배구 안산 OK금융그룹이 풀세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수원 한국전력을 제압했다. OK금융그룹은 19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3라운드 경기에서 한국전력을 세트스코어 3대2(25-27 25-16 15-25 25-22 15-13)로 제압했다.외국인 선수 펠리페 안톤 반데로(등록명 펠리페)는 개인 통산 10번째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했다. 2위 OK금융그룹은 12승 4패, 승점 31로 선두 대한항공(승점 33) 추격을 이어갔다. 1세트는 듀스까지 가는 접전 끝에 한국전력이 세트를 따내면서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19 16:57

박용규(64) 통합 경기도배구협회장이 재선에 성공했다.경기도배구협회는 지난 16일 제2대 통합 회장선거 후보자 마감결과 박용규 현 회장이 단독 입후보해 17일 도배구협회 선거관리위원회가 박 후보의 당선을 의결했다. 박 회장의 임기는 내년 1월부터 4년이다.박 회장은 수원 한일여자실업고(현 한봄고)와 수성고, 벌교상고, 한양대 감독을 거쳤으며, 한국 여자청소년대표팀 코치, 한국 남자유ㆍ청소년 감독 등을 맡아 탁월한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지도자 은퇴 후 2016년 통합 경기도배구협회 초대 회장, 경기도체육회 부회장을 역임했다.재선에 성

배구 | 황선학 기자 | 2020-12-17 17:04

개막 7연패 후 뒤늦게 상승세에 시동이 걸린 남자 프로배구 수원 한국전력이 4년 만에 봄배구 이상을 꿈꾸고 있다.한국전력은 지난 15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홈경기서 천안 현대캐피탈을 3대0으로 완파, 2연승을 거두며 최근 8경기서 7승1패로 7개 구단 가운데 가장 높은 승률을 거둬 16일 오전까지 승점 22로 4위를 달리고 있다.올 시즌 한국전력은 국내 최고의 라이트인 박철우를 FA로 영입하고, 이시몬이 가세하는 등 전력이 업그레이드 됐음에도 1라운드 6전 전패를 비롯해 개막 7연패 수렁에 빠졌었다.이에 장병철 감독은 지난달 중순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16 14:07

남자 프로배구 인천 대한항공이 국내 배구에 정통한 요스바니 에르난데스(29ㆍ쿠바)와 계약을 눈앞에 두고 있다.16일 프로배구에 정통한 관계자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고질적 무릎 부상으로 사실상 시즌이 끝난 안드레스 비예나(27ㆍ스페인)를 대체할 선수로 두 시즌 연속 국내 배구를 경험한 에르난데스를 영입한다.1991년생의 에르난데스는 201cmㆍ95㎏의 탄탄한 체격을 바탕으로 탄력을 이용해 빠른 공격을 하는 레프트 자원으로 평가받는다.지난 2018년 트라이아웃 전체 4순위로 안산 OK저축은행(현 금융그룹)의 유니폼을 입고 국내에 데뷔한

배구 | 김경수 기자 | 2020-12-16 13: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