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28,415건)

안양시에 있는 군부대가 폐기물을 무단으로 적치했다는 내용의 수사 의뢰가 경찰에 접수됐다.안양만안경찰서는 지난 23일 만안구청으로부터 육군 52사단이 부대 내에 폐기물을 무단 적치한 정황이 있다는 내용의 수사 의뢰를 받았다고 27일 밝혔다.경찰은 사건 행위자와 발생지가 모두 군부대인 만큼 향후 사건을 군에 이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경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에 착수한 것이 아니어서 사실 관계가 확인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안양=한상근기자

사건·사고·판결 | 한상근 기자 | 2020-01-27

사채업체 직원이 사장의 협박에 임신한 여자친구를 감금하고 폭행해 실형을 선고받았다.의정부지법 형사3단독 정우철 판사는 중감금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씨(22)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고 27일 밝혔다.재판 도중 음식점과 PC방 등에서 손님의 물건을 훔친 혐의가 추가돼 형이 가중됐다.법원에 따르면 사채업체에서 일하던 A씨는 2017년 12월 업체 사장으로부터 여직원 B씨(21)를 잡아 오라는 지시를 받았다.B씨는 A씨의 여자친구로 당시 임신 중이었으며 무단결근한 채 연락을 끊었다.사장이 “못 데려오면 신체를 훼손하겠다”고 협박하자 A씨

사건·사고·판결 | 하지은 기자 | 2020-01-27

국내에 '우한 폐렴' 네 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한 네티즌이 올린 청와대 국민청원이 27일 오후 3시 현재 44만 명의 동의를 얻었다.지난 23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중국인 입국 금지 요청'이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게재됐다.청원인은 "중국발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다"며 "북한마저도 중국인 입국을 금지하는데 춘절 기간 동안이라도 한시적 입국 금지를 요청한다"고 설명했다.이어 "이미 우리나라 상륙한 뒤에는 늦지 않겠냐? 선제적 조치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이후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사건·사고·판결 | 장건 기자 | 2020-01-27

부천의 한 아파트에 사는 20대 여성이 아버지와 다툰 후 극단적 선택을 하는 사건이 발생했다.27일 부천원미경찰서에 따르면 설 명절인 지난 25일 오후 8시 28분쯤 부천의 한 아파트에서 A씨(26)가 숨진 채 발견됐다.아버지 B씨는 “딸이 자신과 4시간 전 다툰 후 방문을 잠그고 나오지 않아 119에 연락해 강제로 문을 열어보니 숨져 있었다”고 진술했다.경찰 조사결과 A씨는 평소 우울증을 앓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경찰 관계자는 “A씨가 발견될 당시 집에는 아버지와 단둘이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며 “자세한 경위는 수사 중이라 밝힐

사건·사고·판결 | 오세광 기자 | 2020-01-27

지난 25일 오전 11시께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의 한 도로에서 화재 신고를 받고 출동 중인 소방차와 마을버스가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다.이 사고로 소방대원 A씨(54) 등 4명과 버스 운전기사 B씨(65)가 다쳐 병원으로 이송, 치료를 받고 있다.이들 모두 부상 정도는 크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A씨 등 소방대원은 사고 당시 인근 중학교에서 난 불을 끄기 위해 출동 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불이 난 중학교에는 다른 소방차들이 출동해 신고 접수 15분여 만에 진화했고 인명피해는 없었다.경찰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사건·사고·판결 | 김승수 기자 | 2020-01-27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 오후 들어 전국 고속도로에서 귀경길 정체가 점차 본격화되고 있다.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오후 1시 기준 승용차로 전국 주요 도시에서 출발해 서울 요금소까지 도착하는 데 걸리는 예상 시간은 부산 5시간 30분, 울산 5시간 10분, 목포 4시간 30분(서서울 요금소 기준), 대구 4시간 30분, 광주 4시간 20분, 강릉 2시간 50분, 대전 2시간 40분 등이다.오후 12시 30분 현재 전국 고속도로 정체 구간은 총 85㎞로, 서울 방향 77㎞, 반대 방향 8㎞ 구간에서 차들이 시속 40㎞ 이하로 서행하고

사건·사고·판결 | 연합뉴스 | 2020-01-27

설 연휴 마지막 날, 술을 마시고 졸음운전을 하던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수원남부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A씨(27)를 입건했다고 27일 밝혔다.A씨는 이날 오전 9시10분께 수원시 인계동의 한 도로에서 술을 마신 상태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다 잠이 들어 횡단보도에 진입하려 했다. 당시 횡단보도에는 보행 중인 시민이 다수 있었던 것으로 전해진다.인근에서 음주단속을 하던 경찰은 즉시 순찰차로 A씨의 차량을 가로막아 사고를 예방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68%로 면허 정지 수치인 것으로 나타

사건·사고·판결 | 이연우 기자 | 2020-01-27

26일 오후 2시 37분께 가평군 설악면의 한폐가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이 불은 단층 건물 82.5㎡를 태운 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25분 만에 진화됐다.불이 난 폐가에서 7∼8m 떨어진 곳에 펜션이 있었으나 다행히 불길이 번지지 않아 더 큰 피해로 이어지지는 않았다.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하지은기자

사건·사고·판결 | 하지은 기자 | 2020-01-26

설날에 아버지와 다툰 20대 여성이 자신의 방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26일 부천 원미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28분께 부천시 중동 한 아파트 방 안에서 A씨(26ㆍ여)가 숨져 있는 것을 경찰과 119구조대원이 발견했다.앞서 A씨의 아버지 B씨는 “4시간 전에 말다툼을 한 딸이 방 안에 들어가 문을 잠그고 나오지 않는다”며 경찰과 소방당국에 신고했다.현장에 출동한 경찰과 119구조대원은 잠겨있는 문을 강제로 열었으며 숨져 있는A씨를 발견했다.경찰은 “딸이 평소 우울증을 앓고 있었다”는 B씨의 진술을 토대로

사건·사고·판결 | 하지은 기자 | 2020-01-26

설날인 25일 강원 동해시의 한 펜션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나 일가족 7명과 1층 횟집 이용객 2명 등 9명의 사상자가 났다.펜션에 투숙했던 50∼70대 일가족 7명은 설날을 맞아 펜션에서 단란한 가족 모임을 하던 중 갑작스러운 사고로 참변을 당해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26일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7시 46분께 동해시 묵호진동의 2층 펜션에서 가스 폭발사고가 발생했다.이 사고로 50∼70대로 추정되는 일가족 7명이 전신 화상을 입어 강릉과 동해 2곳의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 4명이 숨졌으며, 3명도 중상

사건·사고·판결 | 하지은 기자 | 2020-0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