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903,501건)

[오늘의 운세] 2월 22일 금요일 (음력 1월 18일 /庚寅) 띠별 / 생년월일 운세 쥐띠 丙子 36년생 일진 무난 운수왕성하나 도난분실은 조심戊子 48년생 자손기쁨 음식대접 받으나 심신피로 과음庚子 60년생 친구형제의 도움 모임성사 유흥점 출입壬子 72년생 직장안정 귀인도움 만사무난 음식대접 소띠 丁丑 37년생 운수왕성 계약성사 가족화목 만사해결 吉己丑 49년생 자손 및 직장트러블생기나 인기상승하고 辛丑 61년생 재물지출 많고 경쟁발생 귀가하여 써비스癸丑 73년생 윗사람도움 직업고민 해결되나 술 도박조심 호랑이띠 戊寅 38년생

오늘의 운세 | 서일관 | 2019-02-22

120조 원 규모의 세계 최대 ‘반도체 클러스터’ 입지 지역으로 용인이 사실상 결정됐다. SK하이닉스가 사업 부지로 용인을 요청하는 투자의향서를 제출, 기획재정부ㆍ국토교통부 등 관계부처와의 사전협의가 사실상 마무리된 것으로 풀이되기 때문이다.SK하이닉스는 “반도체 클러스터 부지 조성을 위해 설립된 특수목적회사(SPC)인 ㈜용인일반산업단지가 어제(20일) 용인시에 투자의향서를 공식 제출했다”고 21일 밝혔다.투자의향서는 계약에 앞서 투자대상기업에 대한 투자의향을 밝히는 문서다. 사실상 SK 하이닉스 측이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 산업

도·의정 | 여승구 기자 | 2019-02-22

SK하이닉스의 반도체 공장 신설 부지가 용인으로 결정됐다. 옳은 선택이다. 잘한 결정이다. SK가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신청한 부지는 용인시 원삼면 일대 135만평이다. 여기에 오는 2022년부터 총 120조원이 투자된다. 반도체 팩(FAB) 4개가 건설되고, 50개 이상의 장비ㆍ소재ㆍ부품 협력업체도 입주한다. 이번 입지 결정은 정부가 반도체 시장의 국제 경쟁력과 고급 두뇌에 대한 접근성을 감안한 것으로 풀이된다.흔히들 반도체 경쟁을 ‘쩐의 전쟁’이라고 한다. 끝없는 기술 투자만이 살길임을 뜻한다. 반도체 생산 라인 하나 설

사설 | 경기일보 | 2019-02-22

반월ㆍ시화 국가산업단지가 스마트 선도 산업단지로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제조업 혁신을 위해 추진하는 ‘스마트 산업단지’ 사업에 안산시의 반월ㆍ시화 산단과 경남의 창원 산단을 최종 선정했다.스마트 산단은 정보통신기술(ICT)로 산단에 입주한 기업 간 데이터와 자원을 연결ㆍ공유해 기업 생산성을 높이고 신산업을 창출하는 모델이다. 정부는 2022년까지 10개의 스마트 산단을 조성할 계획으로 스마트화를 먼저 추진할 산단 2개를 선정했다. 산업부는 “전국 44개 국가산단을 대상으로 업종 집적도, 생산기여도 등을 전수조사·종합평가한 결과

사설 | 경기일보 | 2019-02-22

낯선 타지에서 익숙하지 않은 외국어로 의사소통을 하기 위해 고군분투해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그때 어디선가 익숙한 한국어가 들려올 때의 반가운 마음은 이루 말할 수 없다. 이 반가운 마음의 근원은 바로 한국어가 우리의 모어(母語, Mother Language)이기 때문이다. ‘어머니 언어’라는 뜻처럼, ‘모어’는 사람이 태어나서 처음 듣고 배우는 언어를 의미한다.이러한 모어가 사라지고 있다. 유네스코가 발간하는 보고서 ‘소멸위기에 처한 언어 지도’(Atlas of the World’s Languages in Danger)에 따르면

오피니언 | 이관식 지역사회부 부장 | 2019-02-22

배우 송혜교, 박보검 주연의 tvN 드라마 ‘남자친구’가 브라운관을 뜨겁게 달구고 지난달 종영했다. 이 드라마 속 주인공인 정치인의 딸이자 재벌가 며느리 차수현(송혜교 분)은 주위의 부러움을 사며 다 가진 것처럼 보이지만 자신의 의지대로 삶을 살아보지 못했다. 반면, 청년 김진혁(박보검 분)은 자유롭고 맑은 영혼을 지닌 채 평범한 일상 속 행복하게 사는 청년이다. 이들이 우연한 만남을 계기로 서로에게 몰입하며 각자의 삶을 뒤흔든다.극중에서 두 주인공의 로맨스와 함께 인상깊었던 장면은 그 배경이 된 데이트 장소다. 바로 박보검이 속초

오피니언 | 안광률 | 2019-02-22

경기도의회 박재만 도시환경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양주2)과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박태희 의원(더불어민주당ㆍ양주1)은 지난 20일 도의회 양주상담소에서 양주시 지역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자리를 가졌다.이 자리에서 박재만 위원장과 박태희 의원은 양주시 기획예산과(과장 김남권), 예산팀 관계자들과 2019년 양주시 특별조정교부세 확보 협력방안 등 주요 현안사업을 논의했다.이날 회의에서 중점이 된 주요사업으로는 양주시 고읍~고암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 선암~하패 동두천 연결교량 개설사업, 전기차 체험 테마공원 조성, 옥정 신

도·의정 | 최현호 기자 | 2019-02-22

고용노동부가 ‘직장 내 괴롭힘 판단 기준과 예방ㆍ대응 체계에 관한 메뉴얼’을 발표, 메뉴얼을 통해 직장 내 갑질이 뿌리 뽑힐지 귀추가 주목된다.21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고용노동부는 직장 내 괴롭힘 예방책과 사내 해결절차를 제시하는 내용의 직장 내 괴롭힘 판단 및 예방ㆍ대응 메뉴얼을 발표했다. 직장 내 괴롭힘을 금지하는 개정 근로기준법이 오는 7월16일 시행됨에 따라 직장 내 괴롭힘이 무엇인지 명확히 해 혼란을 방지하기 위한 것이다.이번 메뉴얼은 개별 사업장이 취업규칙 개정에 참고하도록 취업규칙 표준안도 제시했다. 표준안은 직장 내

사회일반 | 이상문 기자 | 2019-02-22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클러스터 부지로 용인이 사실상 결정되면서 경기도 경제 파급 효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0만 명 이상의 고용 파급효과와 세수 증대 등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경기도는 마지막 관문인 수도권 공장총량제 문제를 해결,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 중심기지를 조성하겠다는 방침이다.■10만 명 고용 파급효과…차세대 메모리 반도체의 중심기지도는 21일 출입 기자에게 문자로 보낸 짧은 입장문을 통해 “경기도는 하이닉스의 120조 원 규모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투자의향서 제출’과 이천 사업장에 대한 20조 원 규

도·의정 | 여승구 기자 | 2019-02-22

경기도가 ‘눈과 얼음의 축제’인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에서 종합우승 17연패 달성을 확정 지었다.‘체육 웅도’ 경기도는 대회 폐막을 하루 앞둔 21일 현재 금메달 65개, 은메달 54개, 동메달 52개로 총 921점을 득점, ‘영원한 맞수’ 서울시(744점ㆍ금42 은37 동33)를 177점 차로 따돌리고 3일 연속 선두를 질주했다.이로써 경기도는 대회 최종일 6개 잔여 종목 가운데 스피드스케이팅과 크로스컨트리, 바이애슬론에서 서울에 우위를 점하고 있는데다 쇼트트랙과 피겨스케이팅, 알파인스키에서도 대등한 전력을 보유하고 있어 완승

스포츠 일반 | 황선학 기자 | 2019-0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