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NS 톡톡] 전해철, "경기지사 출마, 문 대통령 특별한 반대 없어"

김재민 기자 jmkim@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1월 14일 18:33     발행일 2018년 01월 15일 월요일     제0면
▲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위원장직을 사퇴하며 경기지사 도전을 본격화한 전해철 의원(재선, 안산 상록갑)은 경기지사 도전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특별한 반대가 없었다고 피력.

전 의원은 지난 12일 tbs‘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 경기지사 출마와 관련해 문 대통령과 의논해 봤느냐는 질문에 “일일히 다 의논하는 것은 아니다”면서도 “말씀을 드렸고, 특별한 반대가 없어서 경선 본선을 준비할 생각이다”고 답변.

또한 그는 ‘정치인이 한다고 하니까 마지못해 문 대통령이 가만히 있었던 것 아니냐’는 질의에 “이런 부분에 대해서 저희들이 판단하고 결정하는 것을 대통령께 부담을 드리는 것은 맞지 않지 않겠느냐”고 반문하며 “대통령께 현재 이런 상황이고 이런 조건에서 한다고 말씀을 드렸던 것”이라고 거듭 설명.

김재민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