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소방서 119구조대 혹한 뚫고 수리산 男 등산객 구조

김성훈 기자 magsai@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01월 14일 17:09     발행일 2018년 01월 15일 월요일     제0면

▲ 군포 소방서 수리산 구조
군포소방서 119구조대는 지난 12일 오전 11시 16분께 수리산 정상 칼바위 인근에서 등산 도중 미끄러지면서 팔꿈치부상을 입은 50대 등산객을 안전하게 구조했다.

신고를 받고 즉시 출동한 군포소방서 119구조대원 및 구급대원 8명은 수리산 정상 칼바위 인근에서 요구조자를 발견하여 환자 상태 확인한 뒤 왼쪽 팔꿈치 골절로 추정돼 부목으로 응급처치 및 영하 13도의 추운 날씨로 인해 보온조치 후 헬기를 요청했다. 이 등산객은 인근 병원으로 무사히 이송됐다.

이종헌 구조대원은 “겨울철 산행은 눈으로 바닥이 미끄러운 곳이 있어 낙상 및 실족의 위험이 있다.”라며 “단독 산행을 지양하고 반드시 안전 장구 착용 및 등산로 이탈 금지 등 안전사고 예방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말했다.
▲ 군포 소방서 수리산 구조1

군포=김성훈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